조달청, 데이터 3대 인증 획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조달청, 데이터 3대 인증 획득
조달청은 국가종합전자조달시스템인 '나라장터'가 한국데이터진흥원의 데이터품질인증(DQC-V)을 획득했다고 29일 밝혔다.

데이터 품질인증은 민간과 공공기관에서 구축·활용되는 데이터 값의 품질을 인증하는 제도다. 정부기관 중 플래티넘 클래스(정합률 99.977% 이상)를 인정받은 것은 조달청이 처음이다.

조달청은 2015년 데이터관리인증(DQC-M), 2016년 데이터보안인증(DQC-S)에 이어 데이터품질인증을 획득, 정부기관 최초로 데이터 3대 인증을 모두 얻었다.

조달청은 인증 획득을 계기로 데이터 품질정비를 통해 부정당 업체와의 계약 등 입찰과정에서 생기는 오류를 사전에 방지할 예정이다. 또 기업들이 공공데이터를 활용해 새로운 사업을 발굴하도록 데이터를 개방할 계획이다.

김선병 조달청 조달관리국장은 "나라장터의 데이터 품질관리 사례를 전파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필요한 양질의 공공데이터를 공공과 민간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나라장터는 5만2000여 개의 조달 수요기관과 37만여 개의 조달기업이 사용하는 전자조달시스템으로, 입찰참가업체 등록정보와 입찰, 심사, 계약 등 정보를 보유하고 있다.

대전=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