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블협회, 육아방송 등과 장애인식 개선 업무협약

케이블협회, 육아방송 등과 장애인식 개선 업무협약
김지영 기자   kjy@dt.co.kr |   입력: 2018-05-24 14:15
케이블협회, 육아방송 등과 장애인식 개선 업무협약
24일 서울 송파구 하트하트재단 본사 리사이틀홀에서 장애인 사회인식 개선을 위해 케이블TV방송협회-하트하트재단-육아방송이 업무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김성진 케이블TV방송협회 협회장, 오지철 하트하트재단 이사장, 배호영 육아방송 사장.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제공>

[디지털타임스 김지영 기자]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는 하트-하트재단, 육아방송과 24일 오전 10시 송파구에 위치한 하트-하트재단 리사이틀홀에서 장애인식 개선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김성진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회장, 오지철 하트-하트재단 이사장, 배호영 육아방송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78개 권역의 SO회원사가 가입돼있는 케이블TV방송협회와 콘텐츠 제작사 육아방송, 사회복지 단체 하트-하트재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장애인식 개선을 위한 콘텐츠 개발 △캠페인 활성화를 위한 업무 공조 △캠페인 확산을 위한 방송제작 등으로 장애인에 대한 긍정적 사회 인식 만들기에 동참하기로 약속했다.김성진 회장은 "개국 이후 줄곧 지역 맞춤형 봉사를 이어온 케이블TV가 소외된 장애인을 위한 이번 캠페인에 동참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관련된 모든 문제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져 지역사랑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오지철 이사장은 "하트-하트재단은 1988년 설립 이후 국내외 소외된 아동과 그 가족을 보살펴오고 있으며, 특히 장애인이 사회에 통합돼 살아갈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많은 사람이 소외된 이웃에 대한 관심을 갖고 함께 동참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지영기자 kjy@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