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보맵과 손잡고 디지털 보험서비스 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흥국생명, 보맵과 손잡고 디지털 보험서비스 개시
흥국생명 직원들과 '보맵'개발업체인 레드벨벳벤처스 직원들이 흥국생명의 디지털 보험서비스 개시를 기념해 사진을 찍고 있다. 흥국생명 제공

흥국생명이 인슈테크 서비스 플랫폼인 보맵과 디지털 보험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보맵을 통해 간략한 과정으로 보험계약대출 및 보험금 청구를 할 수 있다. 보맵은 간단한 인증절차만 거치면 보험의 종류와 혜택, 납입금액 등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폰 전용 앱으로 현재 가입자가 60만 명을 넘었다.

흥국생명은 이번 서비스를 통해 디지털 금융시대의 선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보맵은 흥국생명 고객에게 보맵의 서비스를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폭을 넓혀주고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흥국생명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 개시로 보험계약대출 등 비교적 신청 절차가 번거롭고 복잡했던 과정을 간소화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보맵과 함께 고객 친화적인 디지털 보험서비스, 플랫폼을 개발해 제공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황병서기자 BShwang@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