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사랑의달팽이와 청각장애 아동 수술비 지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수연 기자] 넥슨은 청각장애인 지원 단체인 '사랑의달팽이'와 업무 협약을 맺고 청각장애 아동의 수술·재활치료를 지원하는 활동을 펼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후원은 넥슨의 온라인게임 '메이플스토리' 이용자와 넥슨이 함께 하는 사회공헌 활동의 하나로 진행한다. 오는 26일부터 내달 9일까지 메이플스토리 게임 내에서 후원 참여 이벤트 '핑크빈의 나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이를 통해 마련한 후원금을 사랑의달팽이에 전달할 예정이다.

후원금은 난청을 확진 받은 아동들의 인공 달팽이관 수술비와 언어재활치료비 지원에 사용된다.

김정욱 넥슨 부사장은 "난청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이들의 치유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번 지원 활동에 동참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자라날 수 있도록 여러 방면에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정해형 사랑의달팽이 상임부회장은 "더 많은 아이가 세상의 아름다운 소리를 듣게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넥슨, 사랑의달팽이와 청각장애 아동 수술비 지원
20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넥슨 사옥에서 열린 '청각장애아동 인공와우 수술지원을 위한 넥슨 - 사랑의달팽이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김정욱(왼쪽) 넥슨 부사장과 정해형 사랑의달팽이 상임부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넥슨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