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옛 명성 찾을까…활기넘치는 세운상가

 

박동욱 기자 fufus@dt.co.kr | 입력: 2018-04-10 18:00
[2018년 04월 11일자 2면 기사]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옛 명성 찾을까…활기넘치는 세운상가

서울시가 세운상가 도시재생사업 '다시세운 프로젝트' 일환으로 세운전자박물관을 10일 개관했다. 이날 세운전자박물관을 찾은 학생들이 첫 번째 상설전시로 열린 '청계천 메이커 삼대기'의 전시물을 관람하고 있다.
박동욱기자 fufus@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