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D2 유럽캠프`로 스타트업 유럽 진출 돕는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수연 기자] 네이버는 국내 스타트업의 유럽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인 'D2 유럽캠프'를 마련했다고 30일 밝혔다.

네이버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자사가 투자한 스타트업 가운데 유럽 진출을 희망하는 업체 3곳을 뽑아 지원한다.

현지기업·기관·스타트업 커뮤니티 등과 네트워크를 쌓을 수 있도록 돕고, 스타트업 전문가·벤처 투자자·개발자 등을 통해 멘토링을 제공하는 것이 이 프로그램의 골자다. 유럽에서 사무공간도 지원한다.

또 이 프로그램에 선발된 스타트업들은 오는 5월 프랑스에서 열리는 스타트업 행사인 비바 테크놀로지'에 참관할 수 있다.

이 회사 관계자는 "네이버는 코렐리아 캐피탈의 유럽 스타트업 투자 펀드인 'K-펀드1'에 출자하고, 세계 최대 스타트업 육성 공간인 스테이션 F에도 참여해 왔다. 또 세계적인 인공지능(AI) 연구소인 네이버랩스유럽을 인수하며 유럽에서 다양한 네트워크를 확보해 왔다"며 "그런 만큼 국내 스타트업들에게 보다 실질적인 지원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네이버, `D2 유럽캠프`로 스타트업 유럽 진출 돕는다
네이버 기업아이덴티티(CI)<네이버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