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일준 동서발전 사장, 친환경 에너지 사업현장 점검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 친환경 에너지 사업현장 점검
박정일 기자   comja77@dt.co.kr |   입력: 2018-03-14 12:22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 친환경 에너지 사업현장 점검
14일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오른쪽 두번째)이 첫 현장경영으로 전라남도 영광군 일원에 있는 서해안 윈드팜 풍력발전 단지를 둘러보고 있다.
한국동서발전 제공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이 첫 현장경영으로 신성장동력인 친환경 에너지 사업현장을 점검했다.

동서발전은 박 사장이 14일 오전 전라남도 영광군 일원에 있는 서해안 윈드팜 풍력발전단지를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후속 사업 확대를 위해 인근 염해 지역과 간척지 등 신규 태양광·해상풍력 입지를 점검했다고 밝혔다.

동서발전은 현재 전남 영광군에 호남풍력(20㎿), 영광백수풍력(40㎿), 영광지산풍력(3㎿)을 운영하고 있으며, 연내 준공을 목표로 영광풍력(79.6㎿)을 건설하고 있다. 영광풍력을 준공하면 국내 최대 규모인 140㎿급 서해안 윈드팜 조성을 완료한다.

박 사장은 이 자리에서 "안전사고 제로화와 발전소의 안정적 운영에 노력하고, 공기업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후속 사업개발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도 노력해달라"고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이어 이날 오후에는 신재생에너지 분야 중소기업 육성과 판로개척 지원을 위해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전남도와 광주시 주최로 열리는 'SWEET(Solar, Wind & Earth Energy Trade Fair) 2018' 전시회를 찾아 동서발전을 비롯한 발전 6사에서 운영하는 중소기업 발전산업관을 살펴봤다. 동서발전은 이 전시회에서 중소기업제품 홍보부스를 운영, 일대일 구매상담과 기술교류를 하고 있다.

한편 동서발전은 지난 6일 공기업 최초로 7번째 동반성장 평가 우수등급을 받았다.

박정일기자 comja77@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