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소득높은 4050 중장년 1인가구, 소비패턴 알아보니…

신한카드, 고객 소비특성 분석
의료·교통 ↑… 외식·쇼핑 ↓ 

황병서 기자 bshwang@dt.co.kr | 입력: 2018-03-13 15:10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소득높은 4050 중장년 1인가구, 소비패턴 알아보니…

4050세대 1인 가구가 타 연령대의 1인 가구에 비해 소득은 높지만 소비는 가장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신한카드는 자사 고객의 2017년 소비 빅데이터와 중장년층 1인 가구 소비특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2017년 월평균 300만원 이상 소득의 50대 비중이 42.5%로 20대 14.3%, 30대 32.5%, 40대 38.7% 대비 가장 높았지만, 월평균 1인당 이용금액은 30대 이용금액을 1로 기준삼을 경우, 20대 0.9, 40대 0.99, 50대 0.62로 50대가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4050 중장년층의 소비행태는 의료·교통 등의 일상생활에 필수적인 비용은 유지하면서 외식과 쇼핑의 이용 비중은 줄이는 것으로 드러났다.

2017년 영역별 이용 비중을 보면, 의료·교통 이용 비중은 20대 24.3%, 30대 27.5%, 40대 34.7%, 50대 34.6%로 4050세대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반면 외식·쇼핑은 20대 69.7%, 30대 67%와 달리 4050세대는 각각 60.1%, 59.3%로 상대적으로 낮은 수치를 보였다.

또한 중장년층 1인 가구는 감성적 측면에서 어려움을 느끼고, 특히 여가활동에 대한 소비욕구가 강한 것으로 분석됐다.

신한카드의 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공동 추진한 '2017 빅데이터 플래그십 프로젝트'를 통해 진행됐다.

빅데이터 플래그십 프로젝트는 제4차 산업혁명에 따른 지능정보사회의 핵심 자원인 빅데이터의 활용을 통해 각종 사회 현안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국민 체감형 성공 사례를 발굴·전파하는 사업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017년 총 12개 컨소시엄을 선정한 바 있다.

황병서기자 BShwang@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