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ON JAPAN` 최종 라인업 확정...4월 13일 日마쿠라리 멧세 개최

`KCON JAPAN` 최종 라인업 확정...4월 13일 日마쿠라리 멧세 개최
백승훈 기자   monedie@dt.co.kr |   입력: 2018-03-13 14:18
`KCON JAPAN` 최종 라인업 확정...4월 13일 日마쿠라리 멧세 개최


일본에서 열리는 케이콘 콘서트 무대의 최종 라인업이 확정됐다.

CJ E&M은 오는 4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일본 지바현 '마쿠하리 멧세 국제전시장홀(Makuhari Messe International Exhibition Hall)'에서 개최되는 KCON JAPAN 콘서트 3차 라인업 멤버를 13일 소개했다.

3차 라인업까지 공개된 'KCON 2018 JAPAN' 콘서트에는 이미 워너원, 세븐틴, 트와이스 등이 참석을 확정 지어 많은 팬들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 상황. 일본 팬들을 열광케 할 마지막 출연진들을 공개하며 KCON JAPAN의 최강 라인업을 완성했다.

'KCON 2018 JAPAN'의 첫 날인 13일(금)에는 여자 솔로가수로서 홀로서기를 성공한 청하(CHUNG HA)가 일본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둘째 날인 14일(토)에는 하이어뮤직레코즈의 대표 래퍼 식케이(Sik-K)가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뜨거운 감자' 5인조 밴드 엔플라잉(N.Flying)은 15일(일) KCON 무대에 선다. 차세대 한류돌 IN2IT(인투잇)도 일본으로 향한다.

이로써 13일(금) 구구단, 레인즈, 모모랜드, 사무엘, 우주소녀, 워너원, 청하, 펜타곤, 14일(토) 세븐틴, 스트레이 키즈, 식케이, 여자친구, 우영, 임팩트, 프로미스나인, BLK, TRCNG, 15일(일) 골든차일드, 더보이즈, 몬스타엑스, 선미, 엔플라잉, 트와이스, Heize with Davii, IN2IT, SF9에 이르는 최강 라인업이 완성됐다.

특히 KCON은 차세대 한류 스타로 성장 가능성 높은 팀들에게 출연 기회를 제공해 수준 높은 무대를 현지에 빠르게 소개함으로써, K-Pop 아티스트들의 글로벌 진출을 돕는 플랫폼 역할을 톡톡히 해왔다.

백승훈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