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삼성물산 건설부문, 신반포3차·경남 재건축 공사계약…2971세대 7월 분양

 

박상길 기자 sweatsk@dt.co.kr | 입력: 2018-02-14 09:10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삼성물산 건설부문, 신반포3차·경남 재건축 공사계약…2971세대 7월 분양
신반포 3차·경남 조감도<삼성물산 건설부문 제공>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지난 13일 신반포3차·경남아파트 주택재건축정비사업조합과 통합 재건축 공사 도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계약금액은 1조1277억원이다.

신반포3차·경남아파트 통합 재건축 사업은 기존의 2433세대 단지를 허물고 최고 35층의 2971세대 아파트 단지로 탈바꿈한다.

단지는 반포대교 남단 한강변에 있어 한강 조망이 가능하다. 한강 건너편 이촌동 래미안 첼리투스에 이어 새로운 한강변 랜드마크 단지로 자리매김한다. 또한 반포주공2단지를 재건축한 래미안 퍼스티지와 함께 반포대로변 5400세대의 래미안 라인을 구축한다.

반포동은 교통과 학군, 편의시설 등이 잘 갖춰져 소비자의 선호도가 높다. 신반포3차·경남아파트는 서울지하철 3·7·9호선(고속터미널역, 신반포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트리플 역세권 입지를 갖추고 있다. 올림픽대로, 반포대로가 인접해 있다. 단지 인근에는 계성초와 잠원초, 신반포중, 세화여중·고가 자리 잡고 있으며 신세계백화점 강남점과 서울성모병원도 가깝다.

신반포3차·경남아파트 통합재건축 사업은 해외설계사(SMDP)와의 협업을 통해 차별화된 단지 외관과 커뮤니티 디자인을 선보인다. 커뮤니티 시설로는 한강 조망이 가능한 스카이브릿지와 스카이로비 등이 준비되고 있다.

각 세대에는 삼성물산이 자체개발한 사물인터넷(IoT) 스마트홈 시스템이 적용된다. 실내 미세먼지를 측정할 수 있는 IoT 홈큐브를 제공하며 안면인식, 지문인식 시스템을 적용한다.

전 세대 4베이 평면적용을 통해 채광을 극대화했으며 천정고를 일반아파트(2.3m)보다 20㎝ 높인 2.5m로 설계했다. 친환경 기능성 마감재와 음식물쓰레기 이송설비를 설치하고 에너지 효율 1등급 아파트로 구축한다.

신반포3차·경남아파트 통합 재건축 사업은 하반기 이주 및 철거를 시작해 내년 7월경 일반분양에 나선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