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지난해 일본 국가빚 사상최대 1경886조원…1인당 8천600만원

 

입력: 2018-02-10 10:32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지난해 일본 국가빚 사상최대 1경886조원…1인당 8천600만원

일본의 국가 부채가 지난해 말 기준 1천85조7천537억엔(약 1경886조9천609억원)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NHK가 10일 전했다.

일본 총인구로 단순 환산하면 국민 1인당 857만엔(약 8천600만원)의 빚을 진 셈이다.

방송에 따르면 재무성은 국채와 차입금, 정부단기증권 등을 합친 지난해 말 시점의 국가 채무를 이같이 집계했다.

국채 발행 규모는 지난해 9월말보다 6조2천억엔 늘어난 956조2천520억엔이었다. 고령화에 따른 의료 및 간병 비용, 사회보장비용 증가를 세수로 충당할 수 없어 국채에 의존한데 따른 것이다.

차입금은 53조7천128억엔, 단기적인 자금조달을 위해 발행하는 정부단기증권이 75조7천890억엔이었다.

일본 정부는 오는 4월 시작되는 2018 회계연도에 33조엔 이상의 추가 국채를 발행할 예정이다.

국가 부채가 증가하는 가운데 금리가 상승하게 되면 이자 부담이 커지는 만큼 국가 재정건전화 대책 마련이 요구된다고 NHK는 지적했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
연예 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