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 개막식 하늘 수놓은 `드론`… 1218대가 오륜기로 대열을

평창올림픽 개막식 하늘 수놓은 `드론`… 1218대가 오륜기로 대열을
김양혁 기자   mj@dt.co.kr |   입력: 2018-02-09 22:00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4차산업의 대표주자로 꼽히는 무인 비행기 드론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 하늘을 수놓았다.

9일 진행된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는 1218대의 드론이 하늘을 누비다 올림픽의 상징 오륜기로 대열을 맞추는 장면이 연출됐다. 이 장면을 연출한 드론 수는 공식행사에 동원된 최다로, 기네스북에 등재될 예정이다.

김양혁기자 mj@dt.co.kr

평창올림픽 개막식 하늘 수놓은 `드론`… 1218대가 오륜기로 대열을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