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은행권, 부동산 플랫폼 경쟁 점화 … 우리, KB에 도전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B국민은행, 시장 선점 속
우리은행 '위비홈즈' 선보여
이사 견적 서비스까지 탑재
은행권 "경쟁 더 치열해질것"
은행권, 부동산 플랫폼 경쟁 점화 … 우리, KB에 도전장
우리은행이 1일 부동산정보 플랫폼 '위비홈즈'를 출시했다. 우리은행 제공
시중은행의 플랫폼 경쟁이 부동산금융 으로 확산되고 있다. 부동산금융 시장에서 강점을 보인 KB국민은행이 지난해 부동산 시세부터 매물, 대출 등이 한번에 가능한 부동산 플랫폼을 선보인 이후, 다른 시중은행들도 부동산 플랫폼 경쟁에 속속 뛰어들고 있다.

1일 우리은행은 아파트 단지 정보와 부동산 개발예정 정보 등을 제공하는 부동산 종합정보 플랫폼 '위비홈즈'를 출시했다.

위비홈즈는 별도 앱으로 구동되는 서비스가 아니라 위비톡과 위비멤버스, 위비뱅크 등에 메뉴로 탑재된 서비스다. 고객들은 위비홈즈를 통해 아파트 단지정보와 시세정보, 부동산 개발예정 정보, 부동산 투자자문 서비스, 부동산 대출 상담 서비스, 청약저축 가입, 이사 견적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특히 매도호가와 실거래가, KB시세, 한국 감정원 시세 등 다양한 시세 정보를 제공하고, 정부의 부동산정책 발표에 따른 아파트 가격 변동도 그래프로 지원한다.

또 위비홈즈를 통해 검색된 아파트는 위비톡을 통해 즉시 주택담보대출과 전세자금대출 상담을 받을 수 있고, 상업용 부동산(빌딩) 투자 자문과 세무상담도 가능하다. 아울러 간편 견적에서 결제까지 할 수 있는 이사특화몰도 위비홈즈에 탑재돼 있다.

부동산 플랫폼 시장에서는 줄곧 국민은행이 한발 앞서 있었다.

국민은행은 지난해 5월 부동산 플랫폼 'KB부동산'을 출시한 데 이어 11월에는 'KB부동산 리브온'으로 업그레이드했다. 리브온은 부동산 매물 검색부터 대출 등 금융서비스까지 한 번에 이용할 수 있는 종합 부동산금융 플랫폼이다. 고객들은 이 서비스를 통해 가장 적합한 부동산 매물을 찾아볼 수 있고, 관련 대출 상품과 한도 등을 조회하고, KB스타뱅킹 연계를 통해 직접 대출을 실행할 수 있다. 국민은행은 또 비주거용 매물이나 상업용 빌딩 매물 등을 추가하는 등 부동산 콘텐츠를 지속 강화하고 있다.


이들 이외에도 신한은행과 농협은행, KEB하나은행 등도 부동산 금융시장에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지난해 12월 빅데이터 기반의 연립·다세대 주택 시세산정 시스템을 출시했다. 이 시스템은 인터넷 웹 버전으로, 연립·다세대주택의 시세 현황과 건물 상세 정보를 보여주고, 같은 지역의 시세 변동 현황과 거래 추이, 인구변동 추이 등 다양한 정보를 함께 제공한다.

또한 농협은행은 모바일뱅킹 서비스인 올원뱅크를 통해 쉐어하우스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주로 수도권 지역의 쉐어하우스와 연계한 서비스로, 대학생 및 사회초년생을 주요 대상으로 한다. KEB하나은행도 부동산 정보 제공업체 '호갱노노'와 손잡고 '찾아가는 대출상담' 등 부동산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은행권 관계자는 "부동산 플랫폼은 시세나 매물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는 데다 대출 등 부동산금융까지 바로 연결 할 수 있어 이용자들에게 편의성이 높고, 은행으로서도 충성 고객을 유치할 수 있다"며 "부동산금융 경쟁력을 높이고 시장 선점을 위해 부동산 플랫폼 경쟁은 더 치열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조은국기자 ceg4204@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