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인식 `보이스 쇼핑` 본격화

데이터기반 맞춤형 쇼핑 제안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음성인식 `보이스 쇼핑` 본격화
고민호 크리테오코리아 대표가 24일 서울 서초동 본사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2018년 커머스 및 디지털 마케팅 트렌드 전망' 보고서 내용을 설명하고 있다.
크리테오코리아 제공
2018년 디지털마케팅 트렌드 전망

올해 유통 분야에서 '보이스 쇼핑'이 새롭게 주목받을 것으로 전망됐다.

크리테오코리아(대표 고민호)는 24일 서울 서초동 본사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2018년 커머스 및 디지털 마케팅 트렌드 전망' 보고서를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음성인식 기술 활용 방식이 단순히 정보를 확인하는 수준을 넘어 쇼핑 영역까지 확대될 전망이다. 음성인식 기술을 활용한 쇼핑은 개인화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맞춤형 쇼핑 제안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마케터들 사이에서 주목받고 있다.

크리테오가 세계 브랜드 매니저 10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애플 시리, 삼성 빅스비 같은 음성인식 인공지능 비서(57%)를 이용한 개인 맞춤화된 상품 제안이 2년 내 가장 효과적인 마케팅 방법으로 꼽혔다. 네이버 프렌즈, 아마존 알렉사 등 스마트홈 제품(55%), 제품 식별이 가능한 스마트폰(41%), IoT 기능을 탑재한 냉장고와 가전제품(32%)도 주목할 만한 제품 및 트렌드로 조사됐다. 실제 미국 가전제품 판매업체 베스트바이는 아마존 알렉사를 이용한 음성인식 쇼핑 서비스를 도입했다. 개인 데이터를 활용해 맞춤 가전제품을 추천하는 '딜 오브 더 데이'가 대표적 서비스다.

소셜미디어와 커머스의 경계도 점차 불분명해지면서 통합될 것으로 전망했다. 소셜미디어 사용자 514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소셜미디어를 통해 상품을 구매한 경험이 있는 사람이 65.4%, 구매 경험이 없다고 답한 소비자가 34.6%로 나타났다. 구매한 소셜미디어 채널은 페이스북(47.7%)이 가장 많았고, 인스타그램(8.6%), 유튜브(4.5%) 순이었다. 이 같은 소셜미디어 시장은 미국, 호주, 유럽 각국으로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민호 크리테오코리아 대표는 "급변하는 디지털 커머스 시장에서 고객 여정 데이터를 해석하고 시장 변화를 파악함으로써 최적의 마케팅 전략을 수립하는 일의 중요성은 점차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경탁기자 kt87@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