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인텔, 평창올림픽서 첫 VR방송 생중계… 경기당 3~5대 카메라가

 

입력: 2018-01-12 15:54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인텔은 다음달 평창올림픽에서 자사 트루 VR(가상현실) 기술을 사용해 동계올림픽 사상 최초로 가상현실 방송을 생중계한다고 12일 밝혔다.

경기당 3∼5대의 카메라가 사용돼 시청자들은 자신이 원하는 시점을 선택해 경기를 즐길 수 있으며 경기가 끝난 이후에도 3∼5분 길이의 하이라이트 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

인텔은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와 함께 30개의 이벤트를 가상현실 라이브 및 주문형 콘텐츠로 제공할 예정이다. 미국 내에서는 NBC 채널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감상할 수 있으며 국내에서는 올림픽 독점중계방송사인 SBS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인텔은 또 동계올림픽에서 한국 아이스하키 대표 박윤정, 일본 스노보딩 대표 아유무 히라노, 중국 쇼트트랙 대표 판 커신, 미국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 한나 브란트, 아이스댄스 대표 마이아와 알렉스 시부타니 등을 후원한다고 밝혔다.
인텔, 평창올림픽서 첫  VR방송 생중계… 경기당 3~5대 카메라가
인텔 '트루VR' [인텔 홈페이지 캡처]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
연예 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