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윤성로 서울대 공대 교수, MS·IBM 연구지원금 받아

 

이규화 기자 david@dt.co.kr | 입력: 2018-01-10 09:26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윤성로 서울대 공대 교수, MS·IBM 연구지원금 받아
서울대 공대(학장 차국헌)는 전기정보공학부 윤성로 교수(사진)가 딥러닝 등 인공지능 연구에 대한 성과를 인정받아 2018년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 연구 지원금(Microsoft Collaborative Research Grant) 대상자 및 IBM 교수상(IBM Faculty Award)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윤성로 교수 연구진은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최근 사회문제가 되고 있는 보이스피싱 등을 탐지하는 '안티 스푸핑'(Anti-spoofing) 기술을 마이크로소프트와 공동으로 연구·개발하게 된다. 마이크로소프트가 보유한 방대한 데이터 및 연구자산을 서울대 연구진이 보유한 최첨단 인공지능 기술과 접목해 기존 한계를 뛰어넘는 최첨단 기술을 내놓을 계획이다.

또한 대표적인 인공지능 서비스 'IBM 왓슨'을 효과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대규모 질의응답 생성 시스템 및 사용자 음성을 제3자의 음성으로 변환하는 딥러닝 기반 음성 합성·변환기술을 개발한 공로로 지난 3일 국제시스템과학학회에서 IBM 교수상을 수상했다. 이번 수상으로 윤 교수팀은 IBM으로부터 교수 연구 지원금을 받게 된다.

4차산업혁명을 위한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기술을 꾸준히 연구해온 윤성로 교수 연구진은 "국내 연구진의 역량 및 성과가 마이크로소프트, IBM과 같은 글로벌 기업으로부터 인정받게 돼 기쁘다"며, "더욱 혁신적인 인공지능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연구에 매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규화 선임기자 david@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