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페이스북 가상화폐에 `관심`…"중국 결제 시장 선점 노려 "

 

입력: 2018-01-06 09:45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가 가상화폐를 연구하겠다고 밝혀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저커버그는 4일 '페이스북의 문제를 고치는 데 전념하겠다'는 신년 결심을 밝히면서 "가상화폐 기술의 긍정적인 측면과 부정적인 측면, 또 페이스북 서비스에서 이를 사용하는 최선의 방법을 심층적으로 연구하는 데 관심이 있다"고 말했다.

이 언급은 기술 기업들의 권력 집중화에 대한 비판론을 언급하면서 암호화와 가상화폐 같은 기술은 그와 정반대의 트렌드임을 강조하는 과정에서 나온 것이다.

저커버그는 "몇몇 거대 기업의 부상, 정부가 시민을 감시하기 위해 IT 기술을 사용하는 경향 등으로 인해 사람들은 IT 기술이 권한을 분산화시키기보다는 집중시키고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이와 반대로 암호화와 가상화폐 등의 기술은 중앙집권적 시스템에서 권한을 빼앗아 사람들에게 되돌려준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가상화폐나 암호화 기술은 통제하기가 어려워질 위험이 있다"면서 이들에 대한 연구 결심을 밝힌 것이다.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5일 "페이스북 임원 가운데 가상화폐에 관심을 보인 것은 저커버그가 처음이 아니다"면서 지난해 12월 가상화폐 거래소인 코인베이스의 이사회에 합류한 페이스북 메신저 담당 데이비드 마커스 수석부사장을 언급했다.

페이팔 회장을 지내다 지난 2014년부터 메신저를 이끌어온 마커스는 지난달 코인베이스 이사회에 합류하면서 "2012년부터 가상화폐에 관여하며 매력을 느꼈다"며 "코인베이스가 하는 일들이 세상 사람들의 삶을 실질적으로 변화시키는 잠재력을 가졌음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페이스북이 가상화폐에 관심을 보인 데 대해 CNBC 방송은 "가상화폐 사용은 페이스북이 모바일 결제와 관련해 아시아의 주요 라이벌을 따라잡는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현재 중국의 모바일 결제 시장에서 알리바바와 위챗이 92%를 점유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를 따라잡기 위해 페이스북이 가상화폐 결제 수단을 연구하고 있다는 것이다.

CNBC는 "현재 중국 정부는 가상화폐 통화 거래를 금지하고 있다"며 "이런 때에 페이스북이 가상화폐나 페이스북 코인 등의 결제 수단을 조기에 도입할 경우 중국의 경쟁자들보다 빨리 시장을 선점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