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중국 중동부 폭설에 10명 사망·건물 수백 채 파손

 

백승훈 기자 monedie@dt.co.kr | 입력: 2018-01-05 19:14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중국 중동부에 폭설이 내리면서 10명이 숨지고 가옥 수백 채가 파손됐다.

5일 신화통신 등에 따르면, 안후이(安徽) 성에는 지난 3일부터 사흘간 20∼40㎝ 눈이 내려 8명이 숨지고, 주택 수백 채가 무너지는 등 피해가 잇따랐다.

안후이성 외에도 후베이(湖北) , 장쑤(江蘇), 산시(陝西), 허난(河南) 등 4개 성에 많은 눈이 쏟아져 피해가 컸다.

후베이와 장쑤에서는 각각 1명이 숨졌으며, 전통시장 지붕과 버스 정류장이 무너져 내리고, 눈길 교통사고가 잇따라 발생하는 등 혼란을 빚었다.

중국 재난당국에 따르면 현재까지 5개 성에서 10명이 사망하고 56만7천 명이 폭설 피해를 보았다. 또 가옥 200여 채가 붕괴하고 400여 채가 부분 파손됐다.

농작물 역시 전체 13만㏊가 피해를 봐 5억1천만 위안(한화 836억 원 상당)의 재산 손실이 생겼다.

중국철도국은 폭설이 계속되자 베이징에서 출발하는 45개 기차 노선도 운행이 중단했다. 또 일부 노선에 대해서는 최대 속도를 시속 160∼200㎞로 감속해 운행하도록 했다.

백승훈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
연예 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