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최대실적` SK하이닉스… 부사장 3명 등 41명 `승진`

`역대 최대실적` SK하이닉스… 부사장 3명 등 41명 `승진`
김은 기자   silverkim@dt.co.kr |   입력: 2017-12-07 18:00
`역대 최대실적` SK하이닉스… 부사장 3명 등 41명 `승진`


■SK그룹 임원 인사

[디지털타임스 김은 기자] SK하이닉스는 7일 부사장 3명, 전무 11명, 상무 27명 등 총 41명이 승진하는 임원 인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25명) 대비 배 가까이 늘어난 수준이다. 다만 사상 최대 규모였던 2014년 43명엔 미치지 못했다. SK하이닉스는 올해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 대규모 승진자를 배출했다.

부사장 승진자는 김진국 미래기술연구원 담당, 이명영 경영지원 담당 겸 재무 담당, 토니 윤(Tony Yoon) 낸드솔루션 담당 등 3명이다. 그동안 D램 개발을 맡아온 김진국 담당은 SK하이닉스의 중장기 미래 기술 연구개발에 매진할 것으로 보인다. 토니 윤 담당은 SK하이닉스의 낸드플래시 제품이 더 다양한 적용 제품군에 효율적으로 적용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소프트웨어(SW) 임무를 맡는다.

SK하이닉스는 한편 글로벌 추세에 맞춰 부문장, 본부장, 그룹장 등의 호칭과 계층 대신에 맡은 업무 혹은 직책에 따라 '담당'을 붙이는 것으로 호칭을 통일했다고 밝혔다.

김은기자 silverkim@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