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인터넷 정보활용 20∼30대 최고…50대 이상도 높아져

KISDI, 미디어 활용능력 추이 분석 

입력: 2017-10-08 09:15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인터넷 정보활용 20∼30대 최고…50대 이상도 높아져

디지털 기술에 친숙한 20∼30대가 인터넷을 통한 정보검색 능력이 가장 높고 정보활용 측면에서 취약계층으로 간주되던 50대 이상도 정보 활용 능력이 크게 높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7일 정보통신정책연구원이 2016년 한국미디어패널조사 결과를 분석해 발표한 '미디어 활용능력 추이 분석'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20대의 인터넷 정보검색 능력은 99.1%에 달했고 30대는 98.8%를 기록했다.

10대와 40대는 각각 93.2%, 94.6%로 집계됐다.

50대 이상의 정보검색 능력도 매우 높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50대는 2011년 정보검색능력이 44.4%였으나 작년에는 79.1%로 5년간 34.7% 포인트 급등했다. 60대는 2011년 16.7%에서 작년 35.0%로, 70세 이상도 4.1%에서 7.0%로 높아졌다.



성별 정보검색 능력을 보면 남성은 지난해 81.6%, 여성은 72.1%를 기록해 남성이 여성보다 다소 높았다.

문자메시지 작성능력은 2011년 82.4%에서 2016년 89.6%로, 이메일 송신능력은 63.3%에서 67.4%로 높아졌다.

스마트폰 이용자의 미디어 활용능력은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는 사람보다 월등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6년 기준으로 스마트폰 이용자의 98.4%가 문자메시지 작성이 가능하고 89.6%는 인터넷 정보검색을 할 수 있었다.

반면, 스마트폰 비이용자는 51.1%만이 문자메시지를 작성할 수 있고, 인터넷 정보검색 가능 비율은 20.5%에 그쳤다.

보고서는 "개인의 미디어 활용능력이 지속적으로 향상되고 있다"며 "미디어 활용능력이 있는 개인은 그렇지 않은 개인에 비해 인터넷동호회, 뉴스게시판, 온라인설문 등 온라인상에서의 소통과 참여에 더 적극적이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
게임 콘퍼런스
연예 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