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과 게임이 예술로 만난다’ AYA아트코어브라운, ‘웹젠’과의 콜라보 전시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술과 게임이 예술로 만난다’ AYA아트코어브라운, ‘웹젠’과의 콜라보 전시 개최
홍소민 대표(좌측 세 번째) 및 5인의 전시 작가 (AYA X Hubmedia.사진자료)

문화예술과 온라인 게임이 콜라보를 이루는 보기 드문 미술전시가 개최된다. 문화예술 엔터테인먼트 디자인 컨설팅 기업 AYA아트코어브라운(대표 홍소민)은 온라인 게임개발기업 '웹젠'과 손잡고 콜라보레이션 기획전 Play Gallery 'MUTE' (소리를 줄이면 보이는 것들)전시회를 개최한다.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브라운갤러리에서 오는 10월 16일(월)부터 30일(월)까지 진행되는 이번 Play Gallery 'MUTE' (소리를 줄이면 보이는 것들) 전시회는 AYA아트코어브라운의 2017년 no.25 'GENOME PROJECT' 중 하나로 박초월, 최나리, 김단비, 조윤진, 장정후의 다섯 아티스트가 웹젠의 인기 게임 'MU(뮤)'의 다양한 요소들을 예술작품으로 승화시킨 감성기획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아트디렉터로 나선 홍소민 대표는 "종합예술이라 불리는 게임에 있어서 사운드는 매우 중요한 요소일 수밖에 없는데 이런 온라인 게임이 소리와는 거리가 먼 미술작품을 만나 그 소리의 요소를 지우고 눈과 마음으로만 느끼도록 하는 또 다른 매력을 찾을 수 있을 것" 이라고 전했다.

또한 이번 전시회는 최근 다양한 분야에서 영역을 넘나들며 발생 되고 있는 콜라보레이션 사례 중 하나로써 작가의 메시지를 관람객에게 전달하며 작품의 가치를 우선시 하는 미술 분야가 사용자 편의와 의견을 중시해야 하는 게임과 어떤 방식으로 조화를 이루게 하는지와 같은 다양한 시각으로 평가할 수 있는 시도이기도 하다.

홍 대표 역시 "예술작품과 게임은 문화예술의 큰 범주에 속하지만 디지털 속 가상현실의 온라인 게임과 음소거 된 현실세계인 갤러리 공간이 융화되는 모습을 지켜볼 수 있는 독특한 경험" 이라고 평가하고 있다.

금번 아트콜라보 Play gallery 'MUTE' 전시는 정식 오픈에 앞서 10월 14일(토)과 15일(일) 프리오픈 될 예정이다.

cs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