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PA·농촌진흥청 `ICT 농업연구·기술교류` 협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NIPA·농촌진흥청 `ICT 농업연구·기술교류` 협력
윤종록 NIPA 원장(왼쪽)과 정황근 농촌진흥청장이 농업분야 4차 산업혁명 기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IPA 제공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윤종록·NIPA)은 18일 농촌진흥청과 농업분야 4차 산업혁명 기반 조성을 위해 ICT 기반 농업연구·기술교류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기관은 ICT·SW와 농업 분야에서 축적한 역량과 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농생명 분야 4차 산업혁명 대응 기반을 긴밀히 조성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ICT 융복합 기술의 농업적 활용을 위한 연구개발의 공동기획·상호정보교류 △농업 ICT 상용화를 위한 인프라 공동활용·지원 △한국형 농업 ICT기술·서비스의 시장개척 비즈니스 모델 개발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윤종록 NIPA 원장은 "국토의 절반이 해수면보다 낮은 네덜란드와 강수량 430mm 정도의 척박한 사막 땅을 가진 이스라엘이 농업과 과학·ICT 기술의 융합을 통해 세계 농업 강국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농업분야에 첨단 ICT·SW 기술을 적용한 다양한 서비스 모델을 발굴하고,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창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황근 농촌진흥청 청장은 "ICT·SW융합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스마트팜은 시·공간의 제약 없이 작물과 가축의 생육상태와 재배·사육환경을 조절하고, 원격 제어를 가능케 하여 농업의 4차 산업혁명 달성을 위한 핵심기술"이라며 "NIPA와 상생 협력해 ICT 기반 농업연구 및 기술개발을 위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허우영기자 yenny@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