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샵, 이탈리아 고급 캐주얼 브랜드 `마리나요팅` 론칭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GS샵은 138년 전통의 이탈리아 고급 캐주얼 브랜드 '마리나요팅'을 론칭한다고 23일 밝혔다.

이 브랜드는 1878년 이탈리아 항구도시 제노아에서 시작됐다. 제노아는 당시 유럽에서 가장 번성한 항구 중 하나로 전 세계에서 온 해군들과 선원들로 붐볐다. 브랜드를 만든 니콜로 가비노는 영국 해군의 전통 제복인 피코트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탄생시켜 인기를 끌었다. 이 브랜드는 전 세계 42개국에 정통 해군 복장과 이탈리아식 디자인, 기술력을 결합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GS샵은 26일 오전 10시 20분 TV프로그램 '더 컬렉션'에서 '마리나요팅 다운 젝코트' '마리나요팅 럭스 다운코트'(사진)를 판매한다. 앞으로도 마리나요팅 브랜드의 대표 아이템인 피코트를 비롯해 가디건, 티셔츠 등 다양한 품목을 판매할 계획이다.

한편 GS샵은 최근 해외 고급 패션 브랜드 유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탈리아 고급 패션모피 '퍼세이세이'와 북유럽의 루이뷔통으로 불리는 '마리아 꾸르끼', 이탈리아 아티스트 브랜드 '사이먼스캇' 등을 론칭하며 해외 고급 패션 브랜드를 통해 채널 차별화를 꾀한다는 전략이다.

박민영기자 ironlung@dt.co.kr

GS샵, 이탈리아 고급 캐주얼 브랜드 `마리나요팅` 론칭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