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부, `2016 스마트시티 서비스 경진대회`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래창조과학부는 국토교통부와 함께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스마트시티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해 오는 31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2016 스마트시티 서비스 경진대회'를 공동 개최한다고 밝혔다.

미래부는 앞서 지난달 12일부터 이달 14일까지 '시민 아이디어', '민간 비즈니스 모델', '지자체 우수사례' 등 3부문에서 공모를 실시했다. 공모에는 총 492점의 작품이 접수됐으며, 1차 심사를 통해 26점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이 중 상위 13개 작품은 본선에 진출해 경진대회 당일에 진행되는 2차 발표 심사를 통해 부문별 대상 또는 최우수상으로 선정된다. 나머지 13개 작품에게는 우수상이 수여된다.

미래부 관계자는 "선정된 우수작은 스마트시티 연구 개발(R&D), 실증단지 등 정부 사업과 연계해 실제 서비스로 구현하고, 지자체 보급·확산 및 해외시장 진출 방안을 적극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 수상작 중 112·119 긴급출동 지원(2014년), 어린이·치매노인 등 사회적 약자 보호(2015년)를 위한 아이디어 등은 후속 기술개발 지원, 국민안전처·경찰청 등 관계부처 간 업무 협약(MOU) 등을 통해 실제 서비스로 구현되기도 했다. 정윤희기자 yuni@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