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방형 클라우드 플랫폼 개발 MOU

인프라닉스 - 한국정보화진흥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개방형 클라우드 플랫폼 개발 MOU
송영선 인프라닉스 대표(왼쪽)와 김형곤 NIA 부원장이 개방형 클라우드 플랫폼 개발·확산을 위한 협력의향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프라닉스 제공


인프라닉스(대표 송영선)는 한국정보화진흥원(NIA)과 '개방형 클라우드 플랫폼 개발·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클라우드 서비스 브로커리지(CSB) 기반의 시스티어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연동 인터페이스 표준 공동연구 △개방형 클라우드 플랫폼 기능 우선 테스트 △협력의향기업 보유 SW, 서비스 연동(적용) 가이드 개발 협력 △플랫폼 전문가 양성 교육 △전문지식 교류 정기 기술세미나 개최 등에 대해 NIA와 상호협력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작년부터 인프라닉스는 데브옵스, 플랫폼 클라우드 서비스(PaaS) 전문기업인 미국의 어프렌다(Apprenda)와 제휴를 맺고 데브옵스(SW개발+운영)서비스를 개발해 제공하고 있다. 인프라닉스는 이번 NIA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기존 데브옵스 서비스와 함께 시스티어 에코파트너사인 비젠트로, 아이티콤 등 ERP, MES 등을 개방형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의 SW 클라우드 서비스(SaaS)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 한국상용SW와 협력해 국산 상용SW의 개방형 클라우드 플랫폼 적용에 필요한 기술을 지원하고, 국내 NI·SI사와 협력해 프라이빗 클라우드 구축사업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송영선 인프라닉스 대표는 "지난 3년간 NIA에서 개발한 파스-타는 'SW 반도체'에 비유할 수 있는 중요한 플랫폼으로, 시스티어 서비스를 통해 여러 산업분야에 적용될 수 있도록 이와 관련된 기술 축적과 엔지니어링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허우영기자 yenny@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