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 사전피임약 `라니아정` 출시

에스트로겐 함량 낮아 부작용 최소화, 흡연자나 심혈관질환자도 이용 가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현대약품(대표 김영학)은 부작용 위험을 낮춘 사전피임약 '라니아정'을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라니아정은 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의 함량을 최저 수준으로 낮춘 것이 특징이다. 통상적으로 경구 피임약에 함유된 에스트로겐 계열 성분은 두통과 복부팽만감, 우울감, 구역질 등의 부작용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비해 라니아정은 에스트로겐 성분을 낮춰 피임약 복용으로 인한 부작용 발생 위험을 최소화 할 수 있어 피임약을 처음 복용하는 젊은 여성이나 에스트로겐 부작용에 취약한 여성에게 효과적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 일반적으로 흡연자가 피임약을 복용할 경우 혈전성 질환이나 뇌혈관 질환을 일으킬 확률이 높아 위험하다고 알려졌으나 라니아정은 혈전 생성률이 비교적 낮아 흡연자와 심혈관질환자도 복용이 가능하다.

이혜림 현대약품 약국마케팅팀 약사는 "피임약 시장에서 입지를 견고히 하고 있는 현대약품에서 이번 라니아정 출시를 통해 사전피임약 시장에도 진출했다"며, "라니아정으로 부작용 부담 없이 피임약을 복용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라니아정은 의사의 처방이 없이 구입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으로 가까운 약국을 통해 구입할 수 있다.

김지섭기자 cloud50@dt.co.kr

현대약품, 사전피임약 `라니아정` 출시
라니아정 제품(현대약품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