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프라닉스, 기업·금융·공공기관 맞춤 제공

클라우드서비스 시스티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인프라닉스, 기업·금융·공공기관 맞춤 제공

■ 2016 상반기 히트상품
품질우수


클라우드 서비스업체 인프라닉스(대표 송영선)는 기업과 금융, 공공기관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스티어'로 시장공략에 나서고 있다.

시스티어 서비스는 KT 유클라우드를 활용한 클라우드 컴퓨팅 파워 서비스와 함께 분야별 산업에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인더스트리얼 파스(PaaS)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프라닉스는 시스티어를 통해 보안·컨설팅·운영에 활용하는 시큐어드 매니지드 서비스까지 지원하고 있다. 시스티어 서비스는 클라우드 비즈 포털 사이트(systeer.com)를 통해 기업과 금융,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인프라닉스는 최근 미국의 어프렌다사와 제휴를 통한 'DevOps' 서비스를 제공해 산업별 전문 소프트웨어(SW)업체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더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게 했다.

시스티어 매니지드 서비스는 철저한 보안 아래 무중단·무장애 서비스로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IaaS)와 애플리케이션 관리·운영을 24시간 365일 지원한다.

이런 서비스는 인프라닉스가 자체 개발한 시스마스터 스위트(SysMaster Suite), M-콘솔, M-포털 등을 기반으로 구성됐다.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IaaS)에 대한 주요 리소스 정보를 관제하고 애플리케이션 사용자 체감 품질을 측정해 서비스 장애발생에 대한 사전 장애 예측과 장애 관리 대응 업무를 수행한다.

M-센터는 최단 시간 내에 장애복구 프로세스를 지원하고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장애를 분석해 재발방지를 위한 비즈니스 플랜을 제공하고 있다.

인프라닉스는 에코 파트너를 중심으로 빅데이터, 공간정보, 전사적자원관리(ERP), 스마트공장 등을 다양한 산업군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인프라닉스 자체 솔루션을 기반으로 기존 서비스와 차별화한 서비스로 고객의 다양한 사업모델을 지원하고 있다.

이종민기자 bellmin@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