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자부, 스타트업 `공간 혁신 간담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성렬 행정자치부 차관은 14일 오후 서울 송파구 소재 스타트업(새싹기업) '우아한형제들' 사업장을 방문해 '공간 혁신 간담회'를 개최했다.

우아한형제들은 배달 관련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배달의 민족'을 운영하는 업체다. 이곳 사무실은 직원들 사이를 막는 칸막이(파티션)를 없애고 넓게 개방된 형태로 구성했다. 또 직원들이 자연스럽게 대화할 수 있도록 항상 음악을 틀어놓는 등 여러 노력을 기울여 개방적이고 활기있는 사무실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주력했다.

또 스타트업의 특성상 협업이 많은 점을 고려해 텐트, 다락방, 동화 세계 등 다양한 소재를 바탕으로 한 회의실을 만들고, 조용히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독립공간인 '골방'도 마련했다.

간담회에서는 공간 혁신의 필요성, 사무 공간이 업무효율 및 직원 만족도에 미치는 영향 등에 대해 참석자가 각자의 경험을 공유했다. 김 차관은 "구성원들이 편하게 일할 수 있는 사무공간은 정부3.0 유능한 정부를 실현하기 위한 필수요소"라며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공공부문의 공간 혁신 흐름이 더욱 확산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재운기자 jwlee@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