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지점 갈 필요 없는 i-ONE소상공인보증부대출 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IBK기업은행은 5일 신용보증재단과 협약을 맺고 대출 신청부터 지원까지 영업점 방문이 필요없는 소상공인 전용 대출 'i-ONE소상공인보증부대출'을 6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소상공인이 IBK기업은행 비대면채널인 인터넷뱅킹 또는 모바일뱅킹 i-ONE뱅크를 통해 대출을 신청하면 은행은 자체 신용평가를 통해 대출 가능 여부를 검증한다. 대출조건이 충족되면 IBK기업은행은 신용보증재단에 전자보증서를 신청하고, 재단은 해당 기업을 현장 실사한 뒤 보증약정을 맺는다. 재단이 보증약정을 맺은 기업에 대한 전자보증서을 은행에 보내면 은행은 보증서를 담보로 대출금을 지급하게 된다.

대출대상은 사업자등록 후 3개월 이상 지난 개인사업자로, 대표자 개인의 신용등급(CB)이 6등급 이상이어야 한다. 또 대출은 운전자금 용도로 신청이 가능하고, 한도는 대표자 개인의 CB 등급에 따라 최대 2000만원까지이다.

아울러 대출 이용자의 상환부담을 줄이기 위해 5년 만기에, 1년 거치 4년 원금균등분할상환 방식으로 지원한다. 또 금융비용 절감 차원에서 금리 0.5%포인트를 자동 감면하고, 중도상환해약금도 전액 면제한다. IBK기업은행 관계자는 "영업점 방문이 힘든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은국기자 ceg4204@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