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서, 대한상공회의소에 통합 로그 시스템 구축 완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빅데이터·보안 솔루션 업체 앤서(대표 박준형)는 대한상공회의소에 통합 로그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4일 밝혔다.

앤서는 이를 통해 대한상공회의소는 회원들이 안심하고 홈페이지에서 정보를 이용할 수 있는 무결성 기반의 환경 구축과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법, 공공기관의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기본지침 등 법정 준수사항 이행을 위한 안전장치를 갖추게 됐다고 설명했다.

앤서가 대한상의에 공급한 '로그프레소' 플랫폼은 △네트워크, 서버의 장애로 인해 로그수집이 불가능 할 시 에이전트가 마지막 전송 기록을 재전송해 로그수집 유실 방지 △로그 수집과 동시에 원본 대비 10% 크기의 용량으로 실시간 압축해 디스크 입출력(Input/Output) 비용 절감 △초당 5십만EPS 인덱싱 및 1TB 로그를 1초 이내 처리하는 빠른 검색 및 분석 △로그 포맷에 상관없이 사용자가 원하는 대시보드의 유연한 생성 등의 특징을 제공한다.

앤서는 앞으로 교육기관이나 의료기관 등 법적 규제에 따라 개인정보보호를 강화해야 하는 분야에 대한 영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박준형 앤서 대표는 "그동안 금융권을 중심으로 구축이 이루어지고 있던 통합로그 시스템이 기관이나 협단체를 비롯해 다른 산업분야로 확대되고 있다"며 "특히 기업, 교육기관, 병원 등 정부의 기본지침에 따른 법정 준수사항을 이행해야 하는 많은 유관기관에서 시스템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재운기자 jwle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