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화진흥원, 2016년 경제·사회·기술 분야 이슈 발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정보화진흥원(원장 서병조,NIA)은 '니어앤퓨처먼슬리(NEAR & Future Monthly)' 1월호를 통해 빅데이터로 본 2016년 경제·사회·기술 분야의 이슈를 25일 발표했다.

니어앤퓨처먼슬리는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경제·사회·기술 분야의 현재 트렌드와 이슈를 파악하고, 이를 통해 미래를 전망하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최근 3년간의 국내외 문헌 및 미디어 빅데이터를 수집·분석해 미래 사회에 커다란 변화와 트렌드를 주도할 것으로 예상되는 분야별 이머징(emerging)이슈들을 정리했다.

경제 분야는 기업의 다양성 확보와 차별화 전략을 통한 경제 성장 위기 극복이 가장 중요한 이슈다. 사회 분야는 저출산·고령화, 신종 전염병 확산 등에 대한 우려가 높아 사회적 안전망의 확보가 시급한 것으로 판단된다. 특히 기술 분야는 자율주행차, 로봇, 가상현실 등의 서비스가 활발해지면서 2016년은 지능정보화사회의 원년이 될 것으로 전망됐다.

송혜리기자 shl@dt.co.kr
정보화진흥원, 2016년 경제·사회·기술 분야 이슈 발표
한국정보화진흥원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