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데브기어, 델파이 C++빌더 전문 채용 정보서비스 시작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대표적인 윈도,맥, 모바일 앱 개발 툴인 델파이·C++빌더와 관련 교육 서비스를 국내에 제공하는 데브기어가 델파이·C++빌더 전문 채용 정보 사이트(www.devgear.co.kr/delphijob)를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델파이와 C++빌더는 국책은행, 대형 제조 업체, 유통사, 방송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으며 연간 신규 사용사가 평균 200개씩 증가하며 시장성이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다. 이에 따라 신입 개발자 채용 수요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지만, 적합한 신입 개발자가 없어 채용을 못하는 문제에 봉착해왔다. 데브기어는 이러한 문제로 지원자들이 델파이·C++빌더 개발자로 취업하는 길을 쉽게 찾지 못하고 있다고 판단해 채용 사이트를 개설하게 됐다.

박범용 데브기어 대표는 "델파이·C++빌더는 30년의 역사가 있는 개발 툴로 체계적인 언어와 환경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전 세계적으로 수백 만 명의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다"며 "이를 토대로 다양한 기술자료가 제공되고 있어 처음 사용하더라도 쉽게 시작할 수 있다"고 밝혔다.

박 대표는 또한 "하나의 소스 코드만으로 윈도, 맥, 안드로이드, iOS 그리고 사물인터넷 용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다"며 "이러한 특징은 개발자의 역량 확장에 매우 용이해 신입 개발자들이 경쟁력을 갖추기에 매우 좋은 환경을 제공한다"말했다. 그는 "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으며, 이에 맞추어 채용 수요 또한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시장 상황은 현재 청년들이 겪고 있는 취업난 문제까지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데브기어는 델파이·C++빌더 개발자로 취업을 희망하는 지원자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 과정과 정책도 제공하고 있다. 데브기어는 8년 동안 개발 전문 교육 과정들을 실시하고 있으며 오랜 시간 검증된 커리큘럼과 강사진으로 처음 시작하는 개발자들에게 적합한 교육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교육 과정들이 윈도 애플리케이션 개발, 모바일 앱 개발, 사물인터넷 앱 개발 분야로 분류돼 있어 분야별로 선택 수강할 수 있다.

각 과정은 2일~최대 4일까지로 구성돼 있다. 이는 6개월씩 수강해야 하는 다른 언어들과는 확연히 다른 차이점으로 단기간에 배워 적용할 수 있는 델파이·C++빌더의 특징을 잘 반영한다. 이 모든 과정을 누구나 무료(과정 당 5명, 선착순)로 수강할 수 있다. 교육 정보는 www.devgear.co.kr/edu 페이지에서 제공한다. 이규화 선임기자 david@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