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K-스타트업 포럼… 선배 창업자 경험담 소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청년 창업 활성화를 위한 'K-스타트업 포럼'을 오는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포럼은 정책발표, 패널토론, 스타트업 토크 등 청년들의 기업가 정신 함양과 역량 강화를 위한 세 개 세션으로 구성됐다.

참가자들은 청년 창업 관련 지원정책과 민간 기관의 초기 창업자 지원·투자 프로그램에 대한 상세한 설명은 물론 실제 창업자들의 생생한 경험담을 들을 수 있다고 진흥원측은 소개했다.

마지막 순서인 토크콘서트에서는 프리미엄 웹드라마 제작·서비스 스타트업인 '모모'의 이준협 대표, 걸음걸이 교정 스마트밴드 '직토워크'를 개발한 '직토'의 서한석 이사, 그림 렌탈 서비스 '오픈갤러리'의 박의규 대표 등이 참석한다.

박경자 콘텐츠진흥원 콘텐츠코리아랩 본부장은 "청년 창업은 이 시대의 화두이자 창조경제의 핵심 키워드"라며 "이번 포럼은 창업을 희망하는 젊은이들이 유익한 정보를 많이 얻어갈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선기자 dubs45@
▶김지선기자의 블로그 바로가기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