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 환경과 개인정보보호 과제` 포럼 열린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개인정보보호협의회(KCPPI)와 한국해킹보안협회(NAHS)는 공동으로 오는 18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 20층에서 '클라우드 환경과 개인정보보호 과제' 포럼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행사에서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손경호 보안산업단장이 "클라우드 컴퓨팅 환경에서의 정보보호 이슈'를 제기한 연후에 법무법인 민후의 김경환 변호사가 "클라우드 관련 법제의 현황과 과제"에 대해 발제한다.

이어서 순천향대학교 염흥열 교수(ITU-T SG17 부의장 겸 ISO/IEC 29115 에디터)가 "클라우드 환경의 개인정보보호 국제표준"이란 제하로 ISO 27018 등 국제표준 규범의 제정 현황과 준수 필요성/중요성에 대해 발제할 예정이다.

종합 토론에는 박춘식 서울여대 교수(한국정보보호학회장)와 안정민 한림대 정보법학과 교수, 서성일 미래창조과학부 소프트웨어진흥과장, 엄 열 방송통신위원회 개인정보보호윤리과장,김명호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기술최고임원, 윤원석 (주)싸이버원 상무, 이진화 넥슨 팀장 등이 패널로 참여한다. 토론 좌장은 이강신 김·장법률사무소 위원(前 한국정보보호학회 부회장, KISA 개인정보안전단장)이 맡을 예정이다.

개인정보보호협의회 관계자는 "협의회의 양대 활동 목표인 '정보안심사회 구현' 및 민간 자율규제체제 확립'을 위해 앞으로도 국내외 주요 이슈들에 깊은 관심을 갖고 앞장서서 대처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이재운기자 jwle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