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과제빵30년 노하우로 찰보리빵, 경주빵 을 이끄는 대맥명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제과제빵30년 노하우로 찰보리빵, 경주빵 을 이끄는 대맥명가
찰보리빵, 경주빵은 경주를 대표하는 특산 식품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찰보리로 만든 팬케이크모양 찰보리빵은 쫀득쫀득한 식감이 일품이다. 경주빵은 피가얇고 대부분 팥소로 이루어진 빵이기도하다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간식거리이자 경주지역 대표특산품이기도하다.

경상북도 경주시 노서동 소재 '대맥명가찰보리빵'은 경주를 관광할 때 꼭 한 번 들려야 할 대표적인 찰보리빵, 경주빵 전문 업체로 이름을 알리고 있다. 지난 2005년 첫 출발을 알린 대맥명가찰보리빵은 경주 지역 단일 매장 최대 크기를 자랑하며 업계 내 선두주자로 발돋움하고 있다.

대맥명가찰보리빵은 찰보리빵 제조 시 100% 경주산 찰보리를 사용하여 타 업체와 차별화된 맛을 나타낸다. 대맥명가의 경주빵은 껍질이 얇고 국산 팥이 다량 함유돼 있어 고소한 식감이 일품이다. 대맥명가찰보리빵 최윤식 대표는 "경주빵, 찰보리빵은 그냥 먹어도 맛있지만 전자렌지에 살짝 데워 먹으면 고유의 풍미를 더욱 깊게 느낄 수 있다."라며 "기호에 따라 우유, 녹차, 식혜 등 건강 음료와 곁들여 먹으면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다."고 전했다.

특히 대맥명가찰보리빵은 동종업계 내에서 제조유통허가를 획득하며 대내외적으로 명성을 높인 바 있다. 아울러 '한국의 술과떡 잔치', '세계관광대전' 등 다양한 행사에 참여하며 찰보리빵, 경주빵의 참맛을 알리는데 기여하기도 했다.

대맥명가찰보리빵은 찰보리빵, 경주빵 제조 시 위생을 먼저 생각하는 경영 철칙을 따르고 있다. 청결한 조리 시설에서 제조하여 고객이 믿고 주문할 수 있는 업체로 이름을 알리고 있는 것. 또한 방부제를 전혀 첨가하지 않아 고객의 먹거리 안전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대맥명가찰보리빵 최윤식 대표는 "30년 넘도록 제과제빵업계에 종사하면서 여러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어떠한 순간에도 고객에게 신선하고 정직한 빵을 제공하겠다는 원칙만은 지켰다."라며 "대맥명가는 맛있고 품질 좋은 찰보리빵, 경주빵을 전문화된 시설에서 매일 직접 구워 고객 여러분께 제공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대맥명가찰보리빵 주문 및 문의는 전화(www.찰보리빵.kr, 054-771-3577)로 가능하다.

인터넷마케팅팀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