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성코드 탐지 앱 `다 클린`

개인정보보호 기능 강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휴먼토크(주용호 대표)가 안티스파이웨어 '다클린'에 앱 실행차단 기능을 탑재해 자녀 보호와 개인정보보호를 강화했다고 17일 밝혔다.

다클린은 통화내용, 사진, 문자메시지, 위치정보 등 개인정보를 실시간으로 수집하는 악성 스파이앱을 탐지하고 이런 악성앱들을 제거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

앱 실행차단 기능으로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어린이의 특정 앱 사용을 제한할 수 있다. 잔인한 스마트폰 게임, 포르노와 욕설이 많은 앱의 실행을 차단하며 신규 앱 설치를 막아 자녀를 보호한다. 또한 개인정보가 저장된 메시지앱, 메모앱, 메일앱 등의 실행을 차단할 수 있어 개인정보도 보호할 수 있다.

이번 기능 개선으로 휴먼토크의 다클린은 △스파이웨어 탐지삭제 △자녀보호 △개인정보보호 등 강화된 보안기능을 하나의 앱에서 무료로 이용할 수 있게 했다. 또한 다클린 내에 스미싱이 의심되는 인터넷 주소가 포함된 문자를 수집하고 분석할 수 있도록 신고센터를 두었다.

다클린은 개별 앱이 가진 권한(발신전화가로채기, 통화기록 읽기, 연락처 데이터 읽기, 오디오 녹음, 이메일 접근 등)을 확인해 위험 주의 경고 순으로 분류해 주며, 이를 통해 사용자가 과도한 권한을 가진 앱을 직접 확인하고 차단 삭제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특징이다.

이규화 선임기자 david@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