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도 클라우드 저장소 도입

행자부, 내년 시범 서비스 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앙부처에 이어 지방자치단체도 클라우드 저장소가 시범 도입된다.

행정자치부는 오는 30일 '클라우드 기반 지방자치단체 차세대 업무환경 구현' 사업의 착수보고회를 개최하고, 내년 초부터 지자체용 클라우드 저장소 시범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클라우드 저장소는 자료를 PC 대신 중앙 서버에 보관하고, 언제 어디서든 스마트폰, 태블릿 등 다양한 기기로 접속해 활용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중앙부처로는 행자부를 중심으로 시범적으로 서비스하고 있다.

행자부는 한국지역정보개발원과 협업해 내년 부산광역시, 경기도, 강원도, 경상남도 및 산하 시군구를 대상으로 시범 서비스를 운영하고, 현장 공무원의 의견을 수렴해 향후 확산방안과 표준 모델을 마련할 계획이다. 특히 지자체는 광역자치단체와 기초자치단체간 협업이 중요하고, 주민 생활과 밀접한 현장행정이 많은 만큼 클라우드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행자부는 기대했다.

정용철기자 jungyc@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