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테일, 해외직구 안전 지킴이 역할 앞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해외 직구관련 소비자 상담과 피해 사례가 늘자 배송대행 서비스 몰테일(post.malltail.com)이 해외직구 안전 지킴이를 자처하고 나섰다.

몰테일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유해물질 건강보조식품 리스트를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배송신청 단계에서 다시 한 번 유해물질이 포함된 제품에 대한 안내를 진행한다. 또 각 배송 센터와 관련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해 제품 검수 단계에서 통관불가 제품을 걸러 내게 된다.

몰테일 관계자는 "몰테일은 올바른 해외직구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오래 전부터 관세청 등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공조를 통해 국내 통관 불가 제품에 대해 지속적으로 알릴 것"이라고 밝혔다.

박미영기자 mypar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