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전자, 미세 정온기술로 원재료 맛·향 신선하게 유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전자, 미세 정온기술로 원재료 맛·향 신선하게 유지

■ 2015 상반기 히트상품 마케팅

삼성전자의 슈퍼 프리미엄 냉장고 '삼성 셰프 컬렉션'은 혁신적인 미세 정온 기술로 소비자에게 식재료의 산지에서 갓 따온 듯한 신선함을 선사하는 것은 물론, 고객의 건강까지 생각하며 제품을 통한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의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3월 슈퍼 프리미엄 냉장고의 시작을 알리며 등장한 삼성 셰프 컬렉션은 삼성전자의 슈퍼 프리미엄 키친 가전 브랜드인 '셰프 컬렉션'의 첫 번째 제품으로 세계적인 미슐랭 3스타 셰프들의 인사이트를 반영해 개발했으며, 가전의 품격을 높이는 명품 수준의 제품 성능과 디자인으로 진정한 명품 부엌의 가치를 전달하고 있다.

여기에 올해 2월 제품 높이를 7㎝ 낮춘 신제품을 출시해 제품군을 확장하는 등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힌 결과 제품 출시 이후 1년 만에 2만대라는 기록적인 판매 수치를 달성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기존 냉장고와는 차원이 다른 삼성 셰프 컬렉션만의 성능과 가치를 소비자에게 인정받은 결과"라고 말했다.

삼성 셰프 컬렉션 냉장고는 정온 유지 기술을 통한 '셰프 모드'를 통해 식품별, 위치별 최적의 온도를 구현하고 미세 온도 변화까지 최소화해 재료 본연의 맛과 향, 질감까지 살린다. 또 육류와 어류를 장기간 신선하고 맛있게 보관할 수 있도록 한 -1℃ 육류/어류 전문 보관실 '셰프 팬트리'를 마련했고, '셰프 팬트리' 속 식재료 보관, 오븐 조리, 세척까지 가능한 '셰프 팬'을 갖춰 조리 시 번거로움을 덜었다. 여기에 재료 보관 후 요리 시 통째로 빼서 사용 가능한 '셰프 바스켓'과 서랍 끝까지 부드럽게 열려 재료가 한눈에 보이는 '셰프 드로어'를 장착해 냉장고 공간을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활용하도록 했다.

삼성 셰프 컬렉션 냉장고는 재료를 더욱 신선하게 보관하기 위해 공간별 최적의 온도와 습도를 독립적으로 조절해주는 '트리플 독립냉각'과 차가운 냉기를 보존해줘 정온 유지를 돕는 '메탈쿨링'을 적용했으며, 고효율 단열재와 삼성만의 '스페이스 맥스 프로' 기술을 통해 기존 T9000 냉장고와 비교해 크기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내부 공간을 극대화하며 세계 최대 1000리터의 대용량을 지원한다.

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