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년간 280만km 달린 `구글 무인차`... 사고건수는 고작

소규모 사고 11건 뿐... 자율주행차가 가해자인 경우도 없어

  •  
  • 입력: 2015-05-12 09:23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세계 최대 인터넷 서비스 기업 구글이 자사가 시험중인 자율주행 자동차들이 6년간 280만km를 주행하면서 11건의 소규모 사고를 당했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구글은 자율주행차들이 큰 사고를 당한 적이 없으며, 또 당한 소규모 사고들 중자율주행 자동차가 가해자 측인 경우도 없다고 설명했다.

구글은 캘리포니아에서 자율주행 자동차 관련 충돌사고의 보고가 의무화된 작년 9월 이후 4건의 충돌이 보고됐다고 미국 AP통신이 보도한 후 이런 내용을 밝혔다.

구글은 캘리포니아 주정부에 보고된 충돌 4건 중 3건이 자사 자율주행 자동차와 관련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처럼 구글이 자율주행 자동차 사고 내역을 밝힌 것은 이 기술의 안전성에 관한 우려를 불식하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6년간 280만km 달린 `구글 무인차`... 사고건수는 고작
구글의 전자동운전 자동차 시제품.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