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전선, 덴마크 전력청과 250억원 규모 송전 케이블 공급계약 체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S전선, 덴마크 전력청과 250억원 규모 송전 케이블 공급계약 체결
23일(현지시간) 덴마크 프레데리시아 소재 덴마크 전력청 본사에서 토르벤 글라 니엘센 덴마크 전력청 CTO(왼쪽)와 이헌상 LS전선 에너지 해외영업부문장(상무)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S전선은 덴마크 전력청과 2300만달러(약 250억원) 규모의 송전 케이블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LS전선은 내년 하반기까지 초고압 지중 케이블 300㎞와 접속재 등을 덴마크 전력청에 공급한다.

이 제품들은 덴마크 수도 코펜하겐이 위치한 셀란섬을 연결해 섬 곳곳에 공급되는 전력량을 늘리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이헌상 LS전선 에너지 해외영업부문장(상무)은 "전력 케이블의 본고장이라고 할 수 있는 유럽에서 프로젝트를 수주함으로써 LS전선의 기술력을 다시 한번 인정받게 됐다"며 "이번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앞으로 대규모 해저 케이블 프로젝트를 수주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S전선은 2008년 영국에 판매 법인을 설립하며 유럽 케이블 시장에 본격 진출했으며 현재 프랑스와 네덜란드, 이탈리아 등에 송전 케이블을 공급하며 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