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떴다 패밀리` 이정현 "박원숙은 친엄마같은 분" , 진이한 하는 말이...

`떴다 패밀리` 이정현 "박원숙은 친엄마같은 분" , 진이한 하는 말이...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4-12-30 19:42
“박원숙 촬영 중 쓰러져…눈물”
`떴다 패밀리` 이정현 "박원숙은 친엄마같은 분" , 진이한 하는 말이...
사진= SBS 주말드라마 '떴다 패밀리' 이정현.



'떴다 패밀리' 이정현

'떴다 패밀리' 이정현이 선배 박원숙에게 존경과 아울러 건강에 대한 염려의 마음을 표했다.

30일 오후 1시 30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는 SBS 주말드라마 '떴다 패밀리'(극본 김신혜, 연출 주동민)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배우 진이한 이정현 오상진 이휘향 박준규 소진 엔 안혜경 한민채 채원과 주동민 감독이 참석해 드라마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정현은 박원숙에 대해 "연기를 정말 잘 하신다"며 "촬영한 지 한 달이 지났는데 벌써 친엄마처럼 느껴진다"고 친근감을 드러냈다.

특히 그는 "얼마 전 밤을 새서 촬영을 진행하는 강행군이 있었다. 박원숙이 고성을 지르는 장면에서 잠시 쓰러졌는데 눈물이 났다"고 전했다.

이정현은 "당시 응급차도 오고 정말 놀랐다. 다행인 것은 바로 회복해서 촬영장에 복귀하셔서 현장 분위기를 즐겁게 해줬다. 정말 감사했다"고 말했다.

이를 듣던 진이한 역시 "박원숙이 내 어머니와 굉장히 비슷하게 생겼다. 그래서 극중 할머니로 나오는데 나도 모르게 '엄마'라는 말이 나오더라"라며 "굉장히 여성스럽고 해맑은 분이다. 촬영 분위기를 잘 잡아줘서 굉장히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떴다 패밀리' 이정현의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떴다 패밀리 이정현, 어떤 연기할까 벌써 궁금하다" "떴다 패밀리 이정현, 박원숙 씨 모두 멋진 연기 보여주세요" "떴다 패밀리 이정현, 박원숙씨와 모녀지간 됐구나" "떴다 패밀리 이정현, 박원숙씨 존경하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떴다 패밀리'는 가족을 버리고 떠났다가 50년 만에 돌아온 할머니가 가져온 200억 유산을 둘러싸고 일어난 유산 쟁탈전을 통해 가족의 화해와 성장을 들여다보는 이야기로 오는 2015년 1월 3일 오후 8시 45분 첫방송 된다. 디지털뉴스부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