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정보화마을 축제 7일부터 인천서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전국 지역 특산물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정보화마을 축제(Festa) 2014'가 오는 7일부터 9일까지 3일 간 인천광역시 계양구 서운체육공원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안전행정부가 주최하고 정보화마을중앙협회가 주관하며 인천광역시 및 13개시·도, 한국지역정보개발원, CJ헬로비전, 인터파크 비즈마켓이 후원한다. 175개 정보화마을이 참여해 각 마을의 우수 농축수산물을 선보일 예정이다.

2005년부터 진행돼 올해 8회째 진행하는 '정보화마을 Festa'는 지역특산물의 판매 촉진 및 홍보를 위해 일 년에 한 번 건강하고 안전한 우수한 품질의 농축수산물을 소비자에게 저렴한 가격으로 제공하는 직거래 장터다.

이번 행사에서는 돌미역, 포도와인, 영덕대게, 한과, 사과, 감귤 등 특산품의 판매와 함께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가 진행될 예정이다. '천원의 행복' 행사에선 질 좋은 우리 농산물을 단돈 10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며, 특정 조건 충족 시 장바구니와 돼지저금통을 받을 수 있다.

행사 이튿날인 8일에는 사회단체기관과 연계하여 '사랑 나눔 김장 담그기'행사를 진행하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김치를 증정할 예정이다.

한편 '정보화마을 Festa 2014'를 화합과 단합의 장으로 확대하고자 행사 첫날인 7일에 '제12회 전국 정보화마을 지도자대회'도 함께 개최된다. 이는 2001년부터 조성돼 농산어촌을 비롯한 정보 소외 지역의 정보격차 해소 및 전자상거래 활성화 등 정보화마을의 발전에 기여한 이들을 독려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로 2013년 정보화마을 유공자에 대한 포상을 진행할 계획이다.

대상을 수상한 강원 영월 술빛고을 정보화마을은 2003년에 조성된 2차 마을로, 3년 연속 정보화마을 운영평가 결과 10위 안에 속하는 등 매년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심화영기자 dorothy@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