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어록도 스마트시대… 스마트폰만 갖다대면

KT-아이레보, 유심저장된 모바일키로 열리는 도어록 서비스 상용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도어록도 스마트시대… 스마트폰만 갖다대면
스마트폰으로 열쇠를 발급하는 모바일 키 서비스를 탑재한 디지털도어록 ‘게이트맨 S10-MK’ <게이트맨 제공>

게이트맨은 KT와 함께 스마트폰의 유심(USIM)에 저장된 모바일 키로 현관문을 열 수 있는 ‘모바일 키 서비스’를 상용화했다고 17일 밝혔다.

게이트맨 관계자는 “그동안의 디지털도어록은 비밀번호를 잊거나 카드키를 분실할 경우 매장을 방문해 재구매해야 했다”며 “모바일 키는 늘 들고 다니는 스마트폰에 앱을 내려받기만 하면 국내·외를 가리지 않고 열쇠 발급이 가능해 열쇠발급에 대한 스트레스를 없앨 수 있다”고 설명했다.

게이트맨 모바일 키는 생활 패턴에 맞춰 키 발급이 가능하다. 단순 방문자라면 일회용 키를, 가사도우미 등 정기적으로 출입해야 하는 경우에는 기간한정 키를, 상시 출입자는 상시 키를 각각 발급해 관리할 수 있다. 보안 1등급 매체인 USIM에 키를 발급받고 저장하는 방식이며, 스마트폰을 분실할 경우 콜센터로 연락하면 바로 사용 중지를 요청할 수 있다.

게이트맨은 해당 서비스 개시와 함께 세계 최초로 모바일키 서비스를 탑재한 디지털도어록 ‘게이트맨 S10-MK’을 출시했다. 제품가격은 26만원이며, 모바일 열쇠 발급은 1000원이다.

노재웅기자 ripbird@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