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는남자' IPTV 서비스... 장동건 김민희를 집에서 볼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영화 ‘우는남자’가 IPTV 서비스에 돌입했다.

3일 KT IPTV 서비스 올레tv는 ‘우는남자’ VOD서비스를 실시한다.

지난 6월 개봉한 ‘우는 남자’는 ‘아저씨’ 이정범 감독의 차기작으로 기대를 모았으나, 누적 관객수 60만여 명에 그쳤다.

이에 극장 개봉 한 달 만에 IPTV 서비스를 시작한다. 회사 관계자는 “스크린 성적은 만족스럽지 못하지만, VOD 서비스를 통해 안방에서 명예 회복할 것”으로 기대했다.

배우 장동건, 김민희가 주연을 맡은 ‘우는남자’는 어릴 적 부모에게 버림받아 외로이 미국에서 자라난 킬러 곤(장동건)과 그에게 딸을 잃은 모경(김민희)의 이야기가 축을 이룬다. 모경을 제거해야 하는 임무를 저버린 채 그를 지키려 하는 곤의 고뇌가 화려한 액션과 함께 그려진다.

우는남자 IPTV 서비스에 네티즌들은 “우는남자 IPTV 서비스 벌써?”, “우는남자 IPTV, 집에서 편하게 봐야지”, “우는남자 IPTV, 극장에서 봤는데”, “우는남자 IPTV 서비스 실시, 저조한 흥행성적 만회할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디지털뉴스부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