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중독 임지연, 송승헌과 파격 불륜, `19금 멜로`를 그린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인간중독 임지연, 송승헌과 파격 불륜, `19금 멜로`를 그린다
영화 `인간중독`에 배우 송승헌의 상대역으로 출연하는 임지연이 네티즌들에 화제다.

`인간중독`은 베트남전이 막바지로 치달아 가던 1969년, 군 관사 안에서 벌어지는 남녀의 비밀스럽고 파격적인 사랑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정사`, `스캔들: 조선남녀상열지사` 각본, `음란서생`, `방자전` 등을 연출한 김대우 감독이 연출해 화제가 되었다.

이번에 공개된 `인간중독` 티저 포스터에서 두 주연 송승헌과 임지연이 14살 차 나이에도 불구하고 격정적인 키스를 나눈다.

베트남전 영웅이여 엘리트 군인 김진평(송승헌)이 부하의 아내 종가흔(임지연)과 사랑을 나누는 이 장면은 최상류층 군관사 안에서 만나지 말았어야 할 두 사람의 치명적 스캔들을 이야기하고 있다.

송승헌과 농밀한 키스신을 연출한 임지연은 이 영화를 통해 데뷔하는 신인으로 데뷔작부터 파격적인 멜로 연기를 펼쳐 기대하고 있는 신인이다.

`인간중독` 임지연의 모습에 네티즌들은 "인간중독 임지연, 신인이 대담하네", "인간중독 임지연, 신인이 주연급을?", "인간중독 임지연, 송승헌 손 위치 헐" 등 반응을 보였다.


디지털뉴스부 dtnews@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