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인 물고기, 아르헨티나에서 70여명 부상…"어린이들 손가락 잘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식인 물고기

아르헨티나 북부 로사리오시 인근 파라나강에서 식인물고기가 나타나 70여 명의 사람들이 부상을 당했다.

영국의 BBC방송에 따르면 지난 25일 식인물고기로 불리는 팔로메타 떼에 공격에 수영 중이던 시민 70여 명이 다쳤다.

이 중 어린이 7명은 손가락과 발가락이 잘려 나가는 등의 사고를 당했다.

한편 경찰은 응급구조원들을 불러 부상자를 치료한 하고 해변을 임시폐쇄하는 조치를 취했다.

식인 물고기 소식에 누리꾼들은 "식인 물고기 손가락이 잘리다니" "식인 물고기 너무 무섭다" "식인 물고기 아이들 어쩌면 좋나" "식인 물고기 왜 갑자기 나타난 걸까" "식인 물고기 우리나라에는 없겠지" "식인 물고기 영화속 이야기가 실제로" 등의 반응을 보였다.

디지털뉴스부 dtnews@

사진=연합(식인 물고기)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