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물인터넷 지수, 한국 G20 국가 2위

IDC 보고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IDC는 최근 보고서를 인용해 G20 국가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사물인터넷 준비 지수 조사에서 한국이 미국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에 처음 발표된 `G20 사물인터넷 지수'는 사물인터넷(IoT)에 대한 준비 정도에 따른 G20 국가들의 순위를 산출한 것으로 GDP, 비즈니스 환경, 스타트업 절차, 특허출원 등 12개 항목을 지표로 삼았다. 미국이 1위, 한국이 2위를 차지했으며 일본, 영국, 중국이 차례로 뒤를 이었다.

IDC측은 사물인터넷이 G20 국가 주도로 전 세계적인 현상이 될 것이며 특히 상위 5개국의 투자는 놀라울 정도라고 평가했다.

IDC에서 인프라 및 지속가능성 연구조사를 총괄하는 버논 터너 수석부사장은 "사물인터넷 솔루션의 도입 증가에 의한 시장 잠재력은 일부 지역에 국한된 현상이 아니다"면서 "사물인터넷 기술 및 서비스의 후광효과로 인한 글로벌 매출이 연평균 7.9%로 성장하며, 지난해 4조8000억달러에서 2020년 8조9000억 달러 규모로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박소영기자 cat@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