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 검색
문화콘텐츠

크레용팝 해명 "멤버들 일베와 전혀 무관…쩔뚝이 표현은 반성"

크레용팝 해명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dt.co.kr | 입력: 2013-08-22 00:19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크레용팝 해명  "멤버들 일베와 전혀 무관…쩔뚝이 표현은 반성"
사진=크롬엔터테인먼트

걸그룹 크레용팝이 일베(일간베스트)회원 논란과 모모이로클로버Z 표절 논란 등에 대해 공식 해명을 했다.

21일 크레용팝 소속사 크롬엔터테인먼트는 21일 오후 홈페이지를 통해 "현재 크레용팝과 연관돼 이슈화되고 있는 논란들에 대한 해명과 회사의 입장을 전해드리고자 한다"라고 입을 열었다.

소속사측은 일베 회원 논란과 관련 일베 논란에 대해서는 "크레용팝은 유쾌한 걸그룹일 뿐 정치적인 성향 표출, 그런 건 모른다"며 "과거 한 멤버가 `노무노무`란 표현을 쓴 건 귀여운 말투였을 뿐 일베에서 활동하지 않기에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단어인지 몰랐다. 크레용팝TV에서 언급한 `쩔뚝이`란 단어도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비하 의도로 사용했다는 주장에 당황스러웠다. 그러나 연예인으로서 적절하지 않은 발언에 대해 깊이 반성하다"고 사과했다.

또 "멤버들이 올린 SNS 글 `시안견유시 불안견유불의(돼지 눈에는 돼지만 보이고 부처의 눈에는 부처만 보인다)`는 이유 불문하고 사과한다"고 밝혔다.

이어 일본 걸그룹 `모모이로 클로버Z` 표절 의혹에 대해 "트레이닝복 콘셉트는 `댄싱퀸` 활동부터 선보였던 콘셉트로 롤 모델인 DJ DOC의 영향을 받았다. 이름표는 신인 가수 식별을 위해, 헬멧은 이미 다른 뮤지션도 선보인 바 있다"고 밝혔다.

크레용팝 해명에 네티즌들은 "크레용팝 해명? 요즘은 다 일베가 문제", "크레용팝 해명, `빠빠빠`로 잘 나가다 `빠빠빠`로 망하네", "뭐가 맞는건지", "크레용팝 해명 괜히 긁어부스럼낸 듯"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디지털뉴스부 dtnews@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