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전자, 소치 동계올림픽 마케팅 시동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무선통신분야 공식 후원사인 삼성전자는 1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동계 스포츠 스타들로 구성된 `삼성 갤럭시 팀 러시아' 선수단을 발족하며 내년 2월 열리는 소치 동계 올림픽에 앞서 본격적인 마케팅을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삼성 갤럭시 팀은 소치 동계올림픽에 출전하는 각 국 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하고 국민적 응원을 통해 올림픽에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동계 스포츠 스타들과 직접 교감하는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삼성전자는 동계올림픽 개최국인 러시아를 비롯해 미국, 캐나다, 중국, 독일 등 16개국에서 삼성 갤럭시팀을 운영할 예정이다.

16개국 중 첫 번째로 발표된 삼성 갤럭시 팀 러시아 선수단에는 2012 아이스 하키 세계선수권대회 최우수 선수인 에브게니 말킨(Evgeni Malkin)을 리더로, 쇼트트랙 선수 타티아나 보로둘리나(Tatyana Borodulina), 피겨스케이팅 선수 엘리자베타 투크타미셰바(Elizaveta Tuktamysheva) 등 다양한 동계 스포츠 스타 10명이 선정됐다.

세계적 테니스 스타 마리아 샤라포바는 소치 동계올림픽 홍보대사로 활동하면서 스포츠와 올림픽 정신을 전 세계에 알리는 역할을 하게 된다.

삼성 갤럭시 팀 러시아 선수단의 리더 에브게니 말킨은 "나에게 있어 스포츠란 단지 연습과 승리 그리고 우승 타이틀이 아니라 스스로를 믿고 노력하면 꿈을 이룰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이라며 "삼성의 앞선 기술과 올림픽 캠페인을 통해 모두가 스포츠를 더욱 새롭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러시아법인 공식 홈페이지(www.samsung.com/ru) 안에 삼성 올림픽 디지털 허브를 오픈해 삼성 갤럭시 팀 러시아 선수단에 대한 자세한 소개와 삼성의 올림픽 활동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강희종기자 mindle@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